본문으로 바로가기
55610584 0512019101555610584 01 0106001 6.0.16-HOTFIX 51 뉴스1 0 related

호주軍 사로잡은 한국산 '레드백 장갑차' 실물 공개

글자크기

한화디펜스, 서울 ADEX 2019 개막 행사서 공개

뉴스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전시회(Seoul ADEX 2019)’에서 최초로 실물이 공개된 레드백(REDBACK) 장갑차©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송상현 기자 = 한화디펜스는 미래형 장갑차 레드백(REDBACK) 실물을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전시회(Seoul ADEX 2019)’에서 15일 최초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공항에서 열린 개막식 직후 진행된 공식 브리핑 시간에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한 정부, 군, 업계 관계자 앞에서 레드백 장갑차 제막 행사를 진행했다.

레드백 장갑차(한화디펜스)는 검증된 K9 자주포의 파워팩과 33㎜기관포, 대전차 미사일, 원격무장 등이 장착된 포탑, 최첨단 방호시스템이 결합된 미래형 전투 장갑차다. 최첨단 방호시스템이 결합된 미래형 전투 장갑차다. 지난 달 16일 호주군 미래형 궤도 장갑차 획득사업(Land 400 Phase 3)에서 독일 라인메탈디펜스의 링스(Lynx)와 함께 최종 후보(Shortlist) 장비 중 하나로 선정되며 글로벌 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호주군의 미래형 궤도장갑차 도입 사업인 Land400 Phase3은 보병전투장갑차와 계열차량 8종을 포함한 총 400대의 장갑차를 구매하는 지상장비 분야 최대 규모의 사업이다. 총 8조~12조원의 사업비 중 장비 획득에만 약 5조원이 편성돼 있다.

호주군은 앞으로 레드백(REDBACK)과 링스(Lynx)를 대상으로 시험평가를 거쳐 오는 2021년 말에 최종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뉴스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전시회(Seoul ADEX 2019)’에서 최초로 실물이 공개된 레드백(REDBACK) 장갑차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ongss@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