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04720 0092019101555604720 05 0510001 6.0.17-RELEASE 9 뉴시스 0

1956년 멜버른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송순천, 영면에 들다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영욱 기자 = 사진은 1956년 제16회 멜버른올림픽 권투 종목에 출전해 은메달을 딴 송순천 선수의 경기 장면이다. (사진=국가기록원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대한민국 건국 최초 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송순천 전 용인대 명예교수가 영면에 들었다.

전쟁의 폐허 속에서 참가했던 1956년 제16회 호주 멜버른 올림픽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결승에 올라 값진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후 청주대, 용인대 교수를 역임하며 한국 체육 발전에 공헌했다.

그는 급성 폐렴에도 불구하고 전국체전 100주년 개막식에서 스포츠 합창단에 참여해 마지막 순간까지 한국체육과 함께했다.

sdmu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