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93063 0432019101455593063 06 0601001 6.0.16-HOTFIX 43 SBS 0 popular

[스브스타] "숫자 1이 이렇게 가슴 아플 줄"…'부친상' 김원효가 아버지에게 보낸 마지막 카톡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미디언 김원효가 부친상을 당해 애도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그가 아버지에게 보냈던 마지막 메시지가 누리꾼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하고 있습니다.

김원효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4일) 다수 매체에 김원효 아버지의 별세 소식을 전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안타까운 비보를 접한 김원효 씨에게도 위로와 응원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김원효의 아버지는 폐 조직이 굳으며 호흡 곤란을 일으키는 질환인 '특발성 폐섬유화증'으로 최근까지 투병 생활을 이어왔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가운데, 김원효가 최근 아버지 생일에 보냈던 카카오톡 메시지가 다시 주목받았습니다.

김원효는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버지에게 보낸 카톡 캡처본을 공개했습니다. 김원효가 지난 2일 아버지에게 보낸 카카오톡 메시지에는 "아버지 생신 축하드립니다. 지금은 이 문자를 못 보시겠지만 얼른 회복해서 대게 먹으면서 파티합시다…우리가 있으니 아파도 걱정하지 말고 알았죠? 사랑합니다. 축하드립니다. 아버지♥"라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이와 함께 김원효는 "숫자 1이 이렇게 가슴 아플 줄 몰랐네. 아버지 얼른 회복하셔서 답장 보내주세요. 사랑합니다. 아버지"라고 글을 덧붙였습니다.

김원효의 안타까운 비보를 접한 누리꾼들은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곳으로 가셨을 거예요", "힘내세요"라며 애도를 표하고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김원효·심진화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한류경 에디터

▶ [SBS D포럼] 10.31 DDP : 참가신청 바로가기
▶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