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88381 0042019101455588381 06 0603001 6.0.16-HOTFIX 4 YTN 0 related

[단독] 빅히트, 'BTS 정국 CCTV 유출' 노래방 고소

글자크기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의 열애설을 촉발시킨 CCTV 자료 유출자를 고소했다.

14일 YTN Star 확인 결과 빅히트는 최근 정국이 타투이스트 A씨와 함께 있는 모습 유출 관련, 책임을 가진 거제도 소재 노래방 관계자 C씨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법 위반 및 명예훼손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이와 관련, A씨 측도 C씨를 고소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국은 지난달 17일 휴가 중 거제도를 방문했고 그곳에서 지인인 A 씨를 포함, 타투샵 직원들과 만났다. 이 과정에서 정국이 A 씨를 백허그하는 듯한 CCTV 인증샷에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공개되면서 "두 사람이 사귀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이에 빅히트 측은 "아티스트(정국)의 장기 휴가 기간에 있었던 소소한 개인적 일상들이 왜곡되어 알려진 것에 대해 유감으로 생각한다"며 "CCTV 유출 및 불법 촬영 여부 등에 관해 확인 후 개인정보 유출 및 사생활 침해에 대해서는 강력히 법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A 씨 역시 자신의 SNS에 "정국과 연인관계가 절대 아니다"며 "(정국과는) 친한 친구 정도이며 그것 때문에 저와 주변분들이 많이 상처받고 팬분들에게도 큰 상처를 입힌 것 같아서 너무 죄송하다"고 해명했다.

한편 정국은 현재 휴가를 마친 상태이며 지난 11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의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콘서트를 성료 후 귀국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고 선물 받아가세요!
▶ 뉴스를 사색하는 시간, 이슈를 재구성한 <시사의 온도>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