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87268 0032019101455587268 01 0104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54455239 related

정의 "조국의 고심, 존중…검찰개혁은 피할 수 없는 대세"

글자크기
연합뉴스

정의당 유상진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정의당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이 사퇴한 것과 관련해 "조 장관의 고심을 이해하고 존중한다"고 밝혔다.

유상진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취임 이후 35일 동안 장관으로서 할 수 있는 최선의 개혁을 해왔고, 오늘까지도 개혁안을 발표하며 쉼 없이 달려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대변인은 "가족들에 대한 수사 등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검찰개혁과 관련해 집념을 포기하지 않고 추진해온 것을 높이 평가한다"며 "장관으로서 최선을 다했으며, 수고 많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검찰개혁은 결코 피할 수 없는 대세"라며 "윤석열 검찰총장은 국민의 강력한 개혁 의지를 가슴 깊이 새겨 엄격하게 개혁을 추진해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제 정치권은 조국의 시간을 멈추고, 검찰개혁을 위한 국회의 시간을 열어야 한다"며 "정의당은 여야 패스트트랙 개혁 공조를 통해 검찰개혁 법안 처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bo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