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84038 0142019101455584038 01 0103001 6.0.16-HOTFIX 14 파이낸셜뉴스 37814762 related

유승민, 조국 사퇴에 "文대통령, 국민에게 사죄해야"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에 대해 "대통령은 국민에게 사죄하라"고 촉구했다.

유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올린 글을 통해 "결국 조국 장관이 물러났다. 겨우 35일간 장관 자리에 있으려고 온 나라와 국민을 이렇게 분열시켰나"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처음부터 이 문제는 조국 개인이 아니라 문재인 대통령이 문제였다"며 "문 대통령은 조국 임명에 반대하는 국민의 목소리는 아예 귀를 막고 듣지 않았다. 대통령의 그 지독한 오기와 오만이 나라를 두동강으로 분열시키고 국민과 청년의 마음에 깊은 상처를 남겼다"고 지적했다.

유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진심으로 요구한다. 대통령 스스로 저지른 이 잘못에 대해 반성하고 사죄하라"며 "다시는 이런 잘못을 하지 않겠다고 약속하라"고 했다.

그는 "검찰에게 요구한다. 이 문제는 장관직 사퇴로 끝날 일이 아니다. 적당히 덮고 흐지부지해선 안될 일"이라면서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는 헌법을 지켜라"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끝까지 불법과 부정을 파헤쳐 진실을 밝히고 민주공화국의 법을 수호하라"며 "그리하여 정의와 공정이 살아있음을 증명하라"고 전했다.

mkchang@fnnews.com 장민권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