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70407 0182019101455570407 06 0602001 6.0.17-RELEASE 18 매일경제 0 related

이정현 “남편과 첫 만남, 나를 좋아하면 좋겠다고 생각”(미우새)[MK★TV픽]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노을 기자

‘미운 우리 새끼’ 배우 이정현이 남편과 첫 만남을 추억했다.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영화 ‘두 번 할까요’로 첫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 도전한 이정현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신혼 일상에 대해 이야기 했다.

이날 MC 신동엽은 이정현에게 “남편을 처음 봤을 때 ‘나를 좋아했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을 했다더라”고 물었다.

매일경제

‘미운 우리 새끼’ 이정현이 남편을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이정현은 “신랑이 너무나 듬직하고, 성실하고, 착했다. 바른 생활 사나이 느낌이라 믿음이 생겼다”고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사실 ‘두 번 할까요’라는 영화를 찍으며 결혼을 포기했다”며 “일만 열심히 하자고 생각했는데 권상우, 손태영 부부 모습을 보면 정말 부러워서 결혼이 꼭 하고 싶기는 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지금 남편을 ‘두 번 할까요’ 촬영 끝자락에 만났다. 그런데 남편을 처음 보자마자 ‘에라 모르겠다’하는 심정으로 확 잡았다”고 덧붙였다. sunset@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