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18425 0182019101055518425 01 0104001 6.0.14-RELEASE 18 매일경제 54455239 related

靑, `조국 사퇴` 요구에 "검찰 수사·법적 절차 종합 검토해 판단할 일"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보수 진영이 주최하는 '광화문 집회'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사퇴 요구가 나오는 것과 관련해 청와대는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며 수사가 진행되는 내용과 법적인 절차, 과정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판단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10일 기자들을 만나 '광화문 집회를 하는 사람들은 자신들의 의사가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 등에 반영되지 않는다고 불만을 표하고 있다. 이에 대한 청와대의 입장이 있나'라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7일) 대통령이 말했듯이 국민의 다양한 정치적 의사 표현에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줬으면 한다"면서 "어느 진영이나 세력에 속하지 않은 국민들도 검찰개혁이나 공수처(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 설치를 지지한다는 점은 다들 동의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이와 관련해 민의를 수렴해야 하는 정치권과 정부가 각자의 역할을 해야 한다는 것이 대통령의 당부"라고 전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7일, 대규모 집회와 관련해 "정치적 사안에 대해 국민 의견이 나뉘는 것은 있을 수 있는 일로, 이를 국론 분열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국 장수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