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11098 0122019101055511098 08 0805001 6.0.14-RELEASE 12 전자신문 0

마크로젠, 생체 데이터 암호화 기술 특허 취득

글자크기
전자신문

생체 데이터 암호화 기술 모식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마크로젠(대표 양갑석)은 생체 데이터 암호화 기술 관련 국내 특허를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획득한 특허는 '생체 데이터 제공방법, 생체 데이터 암호화 방법 및 생체 데이터 처리 장치' 관련 기술이다.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개인 유전형 정보, 표현형 정보를 암호화하고 제공하는 게 핵심이다. 데이터 생성부터 전송, 관리, 분석까지 전 과정을 암호화 형태로 유지해 안전하게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다.

기존 암호화 기술은 암호화된 데이터를 전달받은 사용자가 직접 원본 데이터로 복구하는 과정을 거친다. 특허 기술은 데이터 복호화 과정 없이 암호화된 형태로 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다.

가령 당뇨병 환자 집단에서 나타나는 유전자 변이 정보가 AA, AT, TT라고 했을 때, 각 염기를 00, 01, 11 등 문자열로 변환해 암호화 데이터를 생성한다. 사용자는 일정한 패턴으로 구성된 문자열로 당뇨병 환자 집단 특징을 알 수 있으며, 1차적으로 분석 결과를 도출할 수 있다. 하지만 개인 신원이나 특정 유전자 변이 등에 대해서는 파악할 수 없다. 모든 데이터가 개인정보 비식별 처리가 돼있기 때문이다.

데이터 제공방법도 강점으로 회사측은 기대한다. 동일한 인물 똑같은 생체정보도 데이터 전송이 이뤄질 때마다 매번 새로운 문자열 조합의 암호화 데이터가 생성된다. 제3자가 데이터를 확보하더라도 개인정보 유출을 최소화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데이터를 요청한 사용자에게도 개인을 식별하거나 유추할 수 없도록 한다.

유전체 서열, 변이 정보, 인종, 키, 생활습관 등 대용량 개인 정보를 특정 문자열의 암호화 데이터로 생성하면서 데이터 용량과 저장 문제를 해결했다.

양갑석 마크로젠 대표는 “이번 특허 기술은 개인정보 보안성과 빅데이터 공유 편의성을 강화한 기술”이라면서 “기존에 확보한 블록체인 기술에 접목해 안전한 유전체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을 구축하는데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정용철기자 jungyc@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