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10904 1082019101055510904 07 0703001 6.0.1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조커' 개봉 9일째 300만 돌파…첫 주 전 세계 3245억 원 흥행 수익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영화 '조커'(감독 토드 필립스)가 개봉 9일째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0일 오후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조커'는 이날 오후 12시 누적 관객 수 300만15명을 기록하며 300만 관객을 넘어섰다.

개봉과 동시에 박스오피스 정상의 자리를 차지하고 8일간 1위를 수성한 '조커'는 3일만에 100만 명, 5일만에 200만 명 관객 고지를 넘어서고 개봉 9일째인 10일 오전 300만 명 관객 고지를 넘어섰다.

개봉 후 줄곧 박스오피스 1위, 실시간 예매율 1위를 점령하고 있어 개봉 2주차인 금주 주말에도 흥행 독주가 예상된다.

영화에 대한 관객들의 폭발적인 반응에 힘입어 N차 관람과 추천 열풍이 이어져 이와 같은 추세라면 히스 레저의 조커가 등장했던 '다크 나이트'의 417만 명 관객수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조커'에 대한 전 세계적인 반향이 대단해 개봉 첫 주에 2억7200만 달러(한화 약 3245억 원)의 수익을 거뒀다. 특히 해외 73개국 시장에서 1억5220만 달러(1816억 원)을 벌어들였고, 북미를 제외한 국가들 중 한국이 흥행성적 1위를 기록하며 국내 관객들의 열광적인 반응을 증명했다.

북미에서는 역대 10월 개봉작 북미 오프닝, 월드와이드 오프닝 신기록을 세운데 이어 4일만에 1억 달러 고지를 넘어서고 10월 개봉작 월요일과 화요일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북미 역시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가 예상되고 있다.

'조커'는 희대의 악당 조커의 탄생이라는 그 누구도 몰랐던 새로운 이야기로 코믹북이 아닌 영화를 위해 완전히 재창조된 독창적인 캐릭터의 탄생 서사를 다룬다. 영화적인 완성도를 인정 받아 코믹스 영화 사상 최초로 베니스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했다.

'조커'는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워너브러더스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