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10326 1082019101055510326 05 0507002 6.0.1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준PO 4차전 잔여 입장권, 온라인 예매 후 현장 판매 실시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준플레이오프 4차전 잔여 입장권이 판매된다.

10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개최되는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준플레이오프 4차전 입장권 예매가 인터파크에서 진행 중이다.

정오(12시) 기준 잔여 입장권 수량은 3,700여 매이며, 오후 2시 30분까지 포스트시즌 입장권 단독 판매사인 인터파크에서 예매가 가능하다.

인터파크 검색창에서 '준플레이오프'를 검색해 예매할 수 있으며, 인터파크 인터넷 홈페이지와 ARS, 스마트폰 인터파크 티켓 예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1인당 최대 4매까지 가능하다.

예매 종료 후 잔여 수량에 대해서는 오후 4시 30분부터 잠실야구장에서 현장 판매를 실시한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