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09791 0092019101055509791 03 0301001 6.0.15-RELEASE 9 뉴시스 0 related

파주시의회, 정부에 '파주 특별재난지역' 선포 요구

글자크기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양돈농가 등 심각한 피해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주=뉴시스】이호진 기자 = 경기 파주시의회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지역 양돈업계를 위해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파주시와 관계부처에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파주시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정부는 파주시 양돈농가들이 삶의 희망을 가지고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생계보장을 위한 지원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며 “파주시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하고 현실적인 피해보상과 생계안정대책을 수립해 시행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성명서에는 방역작업과 살처분 등 실시비용의 지방비 부담을 경감시키기 위한 특별교부세 교부 및 살처분 국고 보조, 축산농가의 생계유지를 위한 재입식 보장과 재입식 지연 및 폐업 시 현실화된 보상과 생계비 지원, 양돈농가에 직·간접적으로 종사하는 노동자들에 대한 실질적 생계안정 방안 강구 등의 내용도 포함됐다.

이번 성명서는 파주시의회 의원 전원이 서명했으며, 농림축산식품부와 행정안전부, 경기도, 경기도의회, 파주시, 김포시의회, 연천군의회 등에 발송됐다.

손배찬 파주시의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와 피해 예방을 위해 소중하게 기른 돼지들을 한꺼번에 살처분하는 농장주들을 생각하면 가슴이 아프다”며 “파주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하고 농장주들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정부 차원의 지원방안을 강구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asake@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