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07652 0372019101055507652 01 0101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한국 공용어가 한국어·영어?…CIA ‘월드 팩트 북’ 황당 소개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CIA개 내놓은 ‘월드 팩트 북 2019’한국소개 부분에서 한국의 공용어가 한국어와 영어라고 소개하고 있다고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가 10일 전했다. [사이버외교 사절단 반크]


[헤럴드경제=이운자] 미국 중앙정보국(CIA)이 내놓은 ‘월드 팩트 북 2019(World Fact Book 2019)’ 한국 소개 부문에서 한국의 언어를 ‘한국어’와 ‘영어’로 소개하고 있다고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가 10일 전했다.

지난 4일부터 미국 로스앤젤레스(LA)를 방문 중인 박기태 반크 단장과 연구원들은 현지에서 CIA가 제공하는 월드 팩트 북을 확인한 뒤 이 같이 밝혔다.

CIA는 영어 표기 옆에 “(한국의) 초·중·고교에서 넓게 가르치고 있다”고 괄호를 사용해 부연한다. CIA는 같은 책에서 일본과 중국의 경우 각각 ‘일본어’와 ‘중국어’로만 기술했다.

미국에서 8200만부 이상 판매되는 참고용 도서인 ‘더 월드 얼머낵 & 북 오브팩트 2019(The World Almanac and book of facts 2019·세계연감)’도 한국의 언어를 한국어와 영어로 알려주면서 CIA처럼 괄호 안에 “widely taught(넓게 가르치고 있음)”라고 덧붙였다.

전 세계 국기 사전인 ‘the directory of flags’에도 한국의 언어가 한국어와 영어로 표기된 것을 반크는 확인했다고 말했다.

박기태 단장은 “이런 오류는 한국이 한국어와 영어를 공용어로 사용하는 것처럼 세계인들에게 혼동을 줄 수 있기에 바로잡아야 할 필요가 있다”며 “귀국 즉시 시정을 요구하겠다”고 밝혔다.

yihan@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