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97091 0182019100955497091 05 0508002 6.0.15-RELEASE 18 매일경제 51292661

KCC, 송교창·김국찬 앞세워 삼성에 완승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프로농구 전주 KCC이지스가 서울 삼성 썬더스와의 경기에서 승리하며 공동 3위에 위치했다.

KCC는 9일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과의 2019-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92-79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KCC는 2승1패가 되며 서울 SK, 안양 KGC인삼공사와 공동 3위가 됐다. 반면, 삼성은 개막전 승리 후 2연패에 빠졌다.

이날 경기에서 KCC는 리온 윌리엄스(24득점 9리바운드), 송교창(21득점 6리바운드 4어시스트)이 팀 승리를 이끌었다. 김국찬(12득점)도 3점슛 2개를 모두 넣으며 힘을 보탰다.

매일경제

9일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전주 KCC와 서울 삼성의 경기에서 KCC 송교창dl 포스트업 하고 있다. 사진=KBL 제공


시작은 좋지 않았다. 1쿼터를 21-24로 뒤졌다. 하지만 2쿼터 들어 역전에 성공했다. 3쿼터에도 기세를 이어가며 점수 차를 벌리기 시작했다. 3쿼터 69-53으로 마친 KCC는 4쿼터에 벤치멤버를 활용하며 여유롭게 경기를 마쳤다.

창원에서 열린 창원LG와 SK 경기는 SK의 105-76 대승이었다. LG는 3연패 수렁에 빠졌고, SK는 2승1패가 됐다.

앞서 안양에서 열린 경기는 안양 KGC가 원주DB에 81-86으로 패했다. DB는 2연승을 달렸고, KGC는 연승 행진이 멈췄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