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95732 0252019100955495732 05 0507001 6.0.15-RELEASE 25 조선일보 51292661

LG, 키움과 준 PO 3차전에서 기사회생... 4차전 간다

글자크기
LG 트윈스가 키움 히어로즈와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준PO) 3차전에서 승리하며 기사회생했다. 준플레이오프는 5전 3선승제다. 이날 경기로 LG와 키움은 각각 1승, 2승을 거두게 됐다.

조선일보

2019 KBO리그 준PO 3차전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9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LG 정주현이 7회말 무사 3루에서 오지환 희생플라이때 역전득점을 올리고 있다. /스포츠조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9일 LG는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채은성의 동점포와 카를로스 페게로의 쐐기포를 앞세워 키움 히어로즈를 4-2로 꺾었다.

선취점은 키움이 냈다. 1회 키움 2번 타자 이정후가 박병호 타석 때 LG 선발 케이시 켈리의 폭투와 이어진 적시타를 타고 홈을 밟았다. 키움은 2회에도 서건창이 중전 안타를 때려 2-0으로 앞섰다.

LG는 2회 말 정주현이 1타점을 올리고, 4회 채은성이 키움 선발 투수 이승호의 속구를 좌측 담장으로 넘기는 솔로 홈런을 쳐 경기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또 7회 오지환이 희생플라이를 날려 1점을, 8회 카를로스 페게로가 홈런을 날려 1점을 추가하며 승기를 굳혔다.

양 팀의 준PO 4차전은 오는 10일 오후 6시 30분 같은 곳에서 열린다.

[윤민혁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