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66957 0372019100855466957 06 0602001 6.0.17-RELEASE 37 헤럴드경제 1488886 related

"아는 언니→사귄지 오래됐다"..한서희, 정다은과 열애설 부인→동성연애 인정[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이현진 기자]

헤럴드경제

한서희 인스타그램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얼짱시대' 출신 정다은과 열애설을 부인했던 입장을 번복하고 동성 연애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7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연인 코스프레야 뭐야"라는 댓글에 "떠먹여 줘도 아니라고 대중들이 그러니까 나도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서희는 "사귀면 윙크하라고 해서 윙크했고, 사귀면 눈 두 번 깜빡이래서 눈 두 번 깜빡였다"며 "여러분들이 생각하는 것보다 사귄 지 오래됐을 거다"고 정다은과 연인 사이임이 맞다고 인정했다.

이후 한서희는 8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뭘 좋아 좋긴 암튼 인정 한 게 됐는데 거기다 대고 아니라고 다시 해명하기도 뭐 하고 그래서 걍 쇼윈도 커플할렵니다 유튜브도 하지 뭐. 안녕히 계세요 다시 잘게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한서희는 정다은과의 열애설에 부인 입장을 전한 바 있다. 지난달 25일 정다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여성과 손을 잡고 있는 사진을 게재하며 한서희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했다. 해당 게시글을 접한 일부 누리꾼들은 한서희의 계정을 태그했다는 점과 함께 사진 속 네일아트를 근거로 손의 주인공이 한서희라고 추측했다.

이후 두 사람은 각자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베트남 다낭을 여행 중인 사진을 게재했다. 특히 한서희는 "노력은 가상한데 거기까지야 난 넘어가지않아 언니 미안"이라는 글과 함께 정다은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자신의 운동화 끈을 묶어주는 사진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두 사람이 사귀는 사이가 아니냐는 목소리를 높였고 두 사람의 열애설은 온라인을 향해 빠르게 확산됐다.

그러자 5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스토리 기능을 사용해 "다은 언니랑 아는 사이인 건 맞지만 전혀 사귀는 사이 아니다. 저는 현재 5개월째 사귀는 남자친구가 있다"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그러면서 한서희는 "서울 구치소에서 정다은 언니를 마주친 적도 없고 20살 때 알았던 언니다. 저도 그 사진에 저를 왜 태그했는지 당황스럽다"고 덧붙였다.

헤럴드경제

한서희 인스타그램


이후 한서희는 두 번째 입장을 통해 "5개월된 남자친구가 있다고 했을 때는 정말 5개월 된 '남자' 친구가 있었다. 현재는 남자친구와 결별한 상태"라며 "정다은 언니 때문에 결별한 건 절대 아니고 남자친구의 심각한 집착 때문에 결별했다. 정다은 언니가 사진에 저를 잘못 태그한 이후 연락을 오랜만에 주고 받으면서 친하게 지내게 됐고, 지금 같이 여행온 건 맞다"고 두 사람의 현재 상황을 상세히 해명했다.

한서희는 "여러분들이 무엇을 원하시는지, 또 무슨 그림을 보고 싶으신 건지는 알고 있으나, 전혀 그런 사이 아니므로 그만 엮어주시길 바란다"면서도 "다은 언니가 저에게 호감이 있는지 없는지는 저도 모르겠다"고 말했다.

한서희는 또한 "정다은 언니는 이태균으로 개명한 적도 없고, 정다은으로 살아가고 있고 현재 여성의 몸으로 살아가고 있는 여성이다. 트젠(트렌스젠더)이 아니다"고 강조하며 "아무튼 여행 즐기겠다"고 말을 맺었다. 한서희가 열애설을 부인한 지 이틀만에 입장을 번복하고 두 사람이 현재 연애 중이라고 밝히며 연일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이 두 사람에게로 쏠리고 있다.

한편 한서희는 YG엔터테인먼트의 마약 파문을 폭로하면서 세간의 관심을 모은 인물이다. 정다은은 '얼짱시대4'에 출연하며 '남자보다 잘 생긴 여자'로 이름을 알렸다. 지난 2016년에는 지인들과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징역 1년 10월형을 선고 받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