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65169 1112019100855465169 06 0601001 6.0.16-HOTFIX 111 서울경제 1488886 related

"난 넘어가지 않아" 한서희 결국 "사귄지 오래됐다" 정다은과 열애 인정

글자크기
서울경제


동성연애 의혹을 받았던 한서희가 “남자친구 있다”는 말을 뒤집어 ‘얼짱시대’에 출연했던 정다은과 사귀고 있다고 고백했다.

한서희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에서 “여러분이 생각하는 것보다 사귄지 오래됐다”고 정다은과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그는 ‘연인 코스프레냐’는 댓글에 “떠먹여줘도 아니라고 한다”고 말했고, 정다은이 “사귀면 윙크하라고 해서 윙크했고, 사귀면 눈 두 번 깜빡이래서 눈 두 번 깜빡였다”고 다시 한번 이를 인정했다.

한서희와 정다은의 열애설은 앞서 두 차례나 제기된 바 있다. 지난달 25일 정다은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성과 손을 잡고 있는 사진을 올리면서 ‘네일아트가 똑같다’는 이유로 한서희가 아니냐는 의심이 불거졌다. 당시 한서희는 “5개월째 만나는 남자친구가 있다”며 이를 부인했다.

다음으로는 두 사람이 베트남 다낭으로 함께 여행중이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 당시에도 한서희는 “정다은이 사진에 나를 잘못 태그해 오랜만에 다시 연락을 주고받았고, 같이 여행을 왔다”며 “노력은 가상한데 거기까지야 난 넘어가지 않아 언니 미안”이라는 글을 올려 재차 부인했다.

한편 한서희는 빅뱅 탑과 함께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2017년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 원 등을 선고받았다. 최근에는 국민권익위원회 비아이의 대마초 흡연 사실을 고발하며 “양현석 YG 전 대표 프로듀서가 비아이 사건에 개입했다”고 주장해 파문을 일으키기도 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