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38612 1092019100755438612 03 0301001 6.0.14-RELEASE 109 KBS 0 related

한수원 해킹시도 연평균 100건 육박…“원전 사이버보안 인력 늘려야”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5년간 한국수력원자력에 대한 해킹 시도가 500건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의원(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은, 2015년 이후 올해 8월까지 국내 원자력 시설 현황을 분석한 결과 한수원 인터넷망 해킹 시도는 489건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연평균 100건에 가까운 수치입니다.

박광온 의원은 해킹 시도가 이어지고 있는데도 관련 인력은 오히려 줄어들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박 의원에 따르면, 한수원 원전 13기의 사이버보안 조치 이행·감독 등을 담당하는 인력은 2017년 고리 1호기 영구정지와 퇴사 등 영향으로 같은 기간 2명 줄어 37명이었습니다.

또, 한수원 원전 등 국내 원자력 시설 32기의 사이버보안 규제이행, 기술·정책연구 등을 전담하는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의 사이버보안 인력은 12명에 불과했습니다.

박 의원은 "원자력 시설에 대한 사이버 보안 업무는 다른 분야에 비해 고도의 전문성이 요구된다"며 "전문 인력을 채용하고 교육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인적 인프라 확대에 적극적으로 투자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연우 기자 (nforyou@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