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396237 0182019100455396237 05 0509001 6.0.16-HOTFIX 18 매일경제 7866670

이정은·박인비, LPGA투어 VOA 클래식 1R 공동 7위…1위와 4타차

글자크기
매일경제

[AP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계랭킹 3위 이정은(23)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두 번째 우승을 향한 발판을 다졌다.

이정은은 4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더콜로니의 올드 아메리칸 골프클럽(파71·6475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VOA) 클래식(총상금 130만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 67타를 쳤다.

이정은은 단독 선두 스테파니 메도(북아일랜드·8언더파 63타)를 4타 차로 뒤쫓는 공동 7위에 자리했다.

6월 메이저대회인 US여자오픈에서 첫 우승을 달성한 이정은은 남은 시즌 목표로 '시즌 2승'을 내건 바 있다.

올해 LPGA 투어에 데뷔한 이정은은 신인왕 포인트 1위(1217점)로 2위 크리스틴 길먼(미국·488점)을 크게 따돌리고 있다.

매일경제

[AP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 시즌 아직 우승이 없는 박인비(31)도 공동 7위로 대회를 시작했다.

박인비는 보기 2개로 출발했지만, 이후 버디 6개를 잡아내며 4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지난주 인디 위민 인 테크 챔피언십에서 시즌 2승째를 달성한 허미정(30)은 보기 없이 버디 3개를 적어내며 3언더파 68타를 치고 공동 14위에 올랐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