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208629 0032019092555208629 08 0801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54627852

구글 "서울 리전 만들어지면 ISP와 망 사용료 계약할 것"

글자크기

서울 리전 내년 초 개설 예정…'망 사용료 논란' 해소 전망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구글이 내년 초 서울 리전(특정 지역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을 열면서 국내 인터넷서비스 제공사업자(ISP)와 망 임차 계약을 하고 사용료를 내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양승도 구글 클라우드 코리아 커스터머 엔지니어링 총괄은 25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연 미디어 브리핑에서 "하나의 리전이 만들어지면 모든 리전을 전용망으로 연결하는 것이 구글의 표준"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구글 전용망
[구글 홈페이지 캡처]



양 총괄은 "전용망을 운영하는 방식은 해저 케이블을 자체 운영하는 방식이 있고, 어떤 곳에서는 ISP와 대역폭 사용 계약을 맺고 망을 일부 임차하는 방식이 있다"며 "한국과 일본 사이에 국가기간망 해저 케이블이 있지만, 구글의 전용망은 없다"고 설명했다.

구글은 지금까지 유튜브 등으로 막대한 트래픽을 일으키고 있음에도 국내 ISP에 망 사용료를 지급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내년 초 서울 리전 개설을 계기로 클라우드 등 일부 트래픽에 대한 망 사용료를 지급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양 총괄은 "구글 클라우드는 전 세계적으로 금융·건강·소매·제조업 등 산업에 집중해왔다"며 "국내에서는 특정 산업군에 초점을 맞추기보다는 여러 산업 분야에 걸쳐 효율적으로 사용하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그는 또 "국내에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하기 위한 요건이 많이 있다"며 "서울 리전 사용 고객이 필요로 하는 조건을 이른 시일 안에 만족시키기 위해 내부 검토를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양승도 구글 클라우드 코리아 커스터머 엔지니어링 총괄
[구글 제공]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