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202124 0372019092555202124 06 0602001 6.0.19-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9375055000 1569375069000 related

[종영]'웰컴2라이프' 정지훈의 재발견‥연기 정점 찍고 꽉 닫힌 ♥엔딩

글자크기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방송화면 캡처


'웰컴2라이프'는 진정한 정지훈의 재발견이었다.

지난 24일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가 막을 내렸다. 정지훈의 열연과 꽉 닫힌 해피엔딩은 시청자들에게 깊은 울림을 선사했다.

'웰컴2라이프'는 오로지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정지훈은 극중 법꾸라지들을 돕는 대형 로펌 변호사에서 정의로운 검사로 변해가는 이재상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게다가 평행세계와 현실세계를 넘나드는 1인2역 캐릭터를 위화감 없이 그려내 시청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뿐만 아니라 꽉닫힌 해피엔딩도 깊은 여운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된 마지막 회에서는 이재상(정지훈 분)과 라시온(임지연 분)이 연쇄살인범 윤필우(신재하 분)을 잡고 사랑을 이루는 모습이 그려졌다.

윤필우는 자신을 죽이려고 한 아버지 장도식(손병호 분)을 죽이고 도주했다. 이를 잡기 위해 이재상은 뉴스에 출연했고, 라시온과 구동택(곽시양 분)은 납치된 피해자를 구출했다.

위기에 몰린 윤필우였지만 그의 악행은 계속됐다. 라시온에게 마취제 성분이 든 우유를 먹이고 납치한 것. 요양원에 있는 자신의 어머니 지양희(최우리 분)까지 죽인 윤필우는 라시온을 옥상으로 끌고 올라갔다.

윤필우가 라시온을 망치로 내리치려하던 순간 특수본 팀은 윤필우의 팔을 향해 총을 쐈고 라시온을 구할 수 있었다. 이재상은 옥상에서 뛰어내리려는 윤필우를 붙잡고 "널 꼭 살려서 법의 심판을 받게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모든게 끝나고, 라시온은 이재상은 서로의 진심을 확인. 결혼에 골인했다. 평행세계 속 이재상과 라시온, 딸 보나도 행복한 엔딩을 맞이했다.

이처럼 정지훈의 새로운 변신과 사이다를 날려준 마지막 회는 '웰컴2라이프' 월화극 1위를 가능케 했다. 2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웰컴2라이프'는 4.2%, 6.0%의 시청률을 기록. 울화극 1위로 유종의 미를 거두게 됐다.

한편 MBC는 '웰컴2라이프' 종영 이후 월화극 휴식기에 돌입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