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98305 0962019092555198305 06 0602001 6.0.2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569368349000 1569368362000 related

최필립 "'웰컴2라이프', 인생 새 페이지 함께 시작한 작품…평생 잊지 못해"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최필립이 ‘웰컴2라이프’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24일 종영한 MBC 월화극 ‘웰컴2라이프’에서 최필립은 재상(정지훈 분)과 과거 검사 시보 시절을 함께 한 사법시험 동기로 재상에게 자격지심을 가진 민성진 역을 맡았다. 현실세계에서는 턱걸이 검사로 등장해 재상과 코믹한 앙숙 케미를 보여주며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평행세계에서는 율객 로펌 윤기(한상진 분)의 충실한 부하직원으로 재상과 대립 구도를 만들며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최종화에서는 장도식(손병호 분)이 죽고 난 후 검거된 윤기의 변호인 자격으로 윤기를 끝까지 옆에서 돕는다. 그런 성진을 보며 재상은 “성진아, 넌 안 무섭니. 네 아이가 너처럼 늙어갈 거라 생각하면”이라고 진심을 다해 충고한다. 하지만 그 말에 성진은 재상을 향해 버럭 한다. 마지막까지 미래의 불행을 보지 못하는 성진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안타까움을 불러 일으켰다.

마지막 촬영까지 열연을 한 최필립은 “‘웰컴2라이프’는 제 인생의 새로운 페이지를 함께 시작한 작품이기에 평생 잊지 못할 작품이다. 또 열정이 대단하신 김근홍 감독님을 비롯해 드라마를 위해 힘써주신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분들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꼭 드리고 싶다”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이어 “드라마를 마지막까지 사랑해주신 시청자 분들께도 감사하다. 앞으로 좋은 작품으로 자주 인사를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아쉬운 작별인사와 향후 활동에 대한 포부를 전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더프로액터스 제공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