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56361 0092019092355156361 01 0101001 6.0.14-RELEASE 9 뉴시스 0 related

나경원 "원정출산·이중국적 아냐"…홍준표 "늦었지만 진실밝혀 다행"

글자크기

나경원 "美라치몬드 조리원 2000년 설립, 아들출생은 97년"

"서울에 와서 아들 낳았다하니 이중국적 물어…둘다 아니다"

홍준표 "발언 환영, 처음부터 그랬으면 자신있게 밀어붙여라"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영태 기자 =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자유한국당 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나경원 원내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2019.09.23.since19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승주 김지은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3일 원정출산·이중국적 의혹에 "제가 더 말씀 안 드리려 했지만 (미국의) 라치몬드 산후조리원 찾아보니 설립 연월일이 2000년이다. 제 아들 출생은 97년이다"라며 "명백히 가짜뉴스다"라고 해명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제가 부산지법 근무 당시 서울에 와서 우리 아들을 낳았다고 수없이 말해도 희생양을 찾아 가짜로 몰아붙이는 모습이 참으로 유감이다"라며 "원정출산이 아니라고 얘기했더니 이중국적은 왜 아니냐며 얘기 안한다고 한다. 둘 다 아니라고 다시 말씀 드린다"고 강조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영태 기자 =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대학생리더십아카데미에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특강을 하고 있다. 2019.07.10.since1999@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나 원내대표가 이처럼 아들 관련 의혹을 정면으로 반박한 이유는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가 이중국적 여부를 밝히라며 촉구해서다.

홍 전 대표는 지난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나 원내대표를 향해 "핵심은 원정출산 여부다. 서울에서 출생했다고 말로만 하는 것보다 이에 대한 해법은 의외로 간단하다"며 "예일대 재학 중인 아들이 이중 국적인지 여부만 밝히면 그 논쟁은 끝난다. 분명히 천명하시고 여권의 조국 물타기에서 본인 및 당이 수렁에 빠지지 않도록 조속히 대처하길 기대한다"고 올렸다.

나 원내대표는 지난 22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부론(民富論)' 발간 보고대회가 끝난 뒤 기자들이 홍 전 대표의 페이스북 글에 대해 묻자 "홍 전 대표 말씀에 특별히 언급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답변을 거부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홍 전 대표의 나 원내대표를 향한 공세가 계속되자 차라리 의혹을 재차 정면으로 반박하는 쪽을 택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날 저녁 홍 전 대표는 또 페이스북에 "그런 치졸한 시각으로 정치를 해왔으니 탄핵을 당하고 지금도 민주당에 무시 당하는 것"이라며 "당을 위한 충고를 내부총질로 호도하는 작금의 당 현실을 감안하지 못한 것은 아니지만 참 어이없는 요즘이다"라고 말한 바 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3일 아들의 원정출산·이중국적 의혹에 정면 반박하자,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홍 전 대표는 나 원내대표의 적극적인 해명에 "이중국적 아니라고 선언한 야당 원내대표의 발언을 환영한다"며 "처음부터 그랬으면 아무런 의혹없이 대여 공격을 할 수 있었을 것인데"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늦었지만 진실을 밝혔으니 다행"이라며 "이제 원정출산 의혹을 말끔히 씻었으니 지금부터라도 머뭇거리지 말고 자신있게 밀어 붙여라. 네 사람 자녀 특검이라도 해서 누명을 벗고 문 정권을 타도해야 한다. 그렇게 당당해야 좌파들을 상대할 힘이 생긴다"고 덧붙였다.

joo47@newsis.com, whynot82@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