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55670 0232019092355155670 02 0201001 6.0.14-RELEASE 23 아시아경제 12981773 related

연세대, '위안부 매춘' 발언 류석춘 교수 강의 중단 조치…윤리위 조사 착수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류석춘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동훈 기자] 연세대가 강의 도중 일본군 위안부를 매춘부에 빗대 파문을 일으킨 류석춘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의 강의를 중단 조치했다.


23일 연세대는 공식 입장문을 내고 "류 교수의 강좌 운영 적절성 여부에 대한 윤리인권위원회(성평등센터)의 공식 조사를 개시했다"며 "교무처는 류 교수의 해당 교과목 강의 중단 조치를 먼저 단행했다"고 말했다.


연세대는 "소속 교수의 강의 중 발언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것에 유감의 뜻을 표한다"며 "철저한 조사를 통해 이 사안에 대해 엄중히 대처해 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류 교수는 지난 19일 사회학과 전공과목 '발전사회학' 강의에서 "(위안부 관련) 직접적인 가해자는 일본이 아니다"라며 "(위안부는) 매춘의 일종"이라고 말했다.


그는 "매춘은 오래된 산업이고, 많은 국가가 매춘을 용인하고 있는데 일본만 비판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며 일본 정부를 두둔했다. 이에 정의기억연대 등 위안부 피해자 지원 단체와 연세대 총학생회와 동문들은 "수준 이하의 몰지각한 매국적 발언"이라며 류 교수의 파면을 요구하며 거세게 항의하고 있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