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51227 1052019092355151227 05 0507003 6.0.13-RELEASE 105 엠스플뉴스 47102594

[현지코멘트] "'개인 최다 23호포' 추신수, 시작부터 홈런 만들어"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추신수(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추추트레인’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마침내 마의 22홈런 고지를 돌파했다. 1회 비거리 461피트(약 140.5m)짜리 대형 홈런을 터뜨려 개인 한 시즌 최다인 23호 홈런을 작성했다. 현지 중계진도 “추신수가 시작부터 홈런을 만들었다”며 감탄사를 내뱉었다.

추신수는 23일(한국시간) 오클랜드 콜리시엄에서 열린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의 원정 경기에 1번 겸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1홈런) 1도루 2타점을 기록, 팀의 8-3 승리에 공헌했다. 시즌 성적은 타율 .266 OPS .820으로 좋아졌다.



1회 첫 타석에 홈런포를 가동했다. 1회 초 오클랜드 선발 태너 로악을 상대로 리드오프 홈런을 쳤다. 시즌 23호 홈런. 2010년, 2015년, 2017년에 각각 시즌 22홈런을 작성했던 추신수는 마침내 개인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갈아치웠다.

현지 중계진도 추신수의 홈런에 주목했다. 중계진은 “아주 멀리까지 뻗어가는 타구가 그대로 담장을 넘어갔다. 추신수의 솔로 홈런. 시즌 23호 홈런이자 자신의 커리어 하이 기록이다. 이렇게 텍사스가 이번 경기에서 선취점을 내는 데 성공했다”고 말했다.

이어 중계진은 “추신수가 시작부터 홈런을 만들었다. 어제도 추신수의 초구 적극성에 대해 말했었는데, 올 시즌 초구를 공략해 만들어낸 5번째 홈런이다”라며 “투수가 못 던진 공은 아니었고 바깥쪽 낮게 들어간 공이었다”며 나쁘지 않은 공을 담장 밖으로 넘긴 추신수의 타격을 칭찬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코리안몬스터' 류현진 영상 모아보기
▶[W] 걸그룹-치어리더 사진 모아보기
▶MLB 생중계-영상, 엠스플뉴스 앱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