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47080 0962019092355147080 05 0507001 6.0.14-RELEASE 96 스포츠서울 4245982

'환한 미소는 덤' 류현진, ML 데뷔 첫 홈런볼 회수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 때려낸 홈런공을 회수했다. 캡처 | LA다저스 트위터



[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메이저리그 데뷔 후 7년 만에 첫 홈런을 때려낸 류현진(32·LA다저스)이 홈런볼을 회수했다.

LA다저스 공식 트위터에는 23일(한국시간) 홈런볼을 들고 환하게 미소짓고 있는 류현진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류현진은 이날 콜로라도를 상대로 우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깜짝 홈런을 터뜨리며 다저스타디움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마운드에서도 7이닝 3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13승째를 챙겨 공수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빅리그 진출 후 첫 홈런인만큼 류현진에겐 기념비적인 볼이다. 류현진이 홈런을 때리고 더그아웃에 돌아왔을 때 동료들이 홈런볼을 회수하라고 외치는 모습이 중계 카메라에 잡히기도 했다. 결국 홈런볼이 류현진에게 돌아왔고, 류현진도 자신의 커리어에서 잊지 못할 또 하나의 야구공을 소유하게 됐다.
superpower@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