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46101 0372019092355146101 01 0101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나경원, 조국 자택 압수수색 “파면 안하면 끝장과 막장으로 가는 것”

글자크기

-본인 의혹 제기 관련 여권의 조직적인 가짜뉴스 생성 루틴 경고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조국 장관을 계속 고집한다면 정권 자체가 막장으로 갈 수 있다는 경고가 나왔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3일 조 장관 자택 압수수색과 관련 “이 사건과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선택이 어떨까 상상하고 있다”며 “조 장관이 기소되더라도 끝까지 파면하지 않을 것 같은 불길한 예감이 든다”고 강대강 조국 정국이 한동안 지속될 것임을 예고했다.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나 원내대표는 “무죄추정원칙 운운하며 기소되더라도 그 자리에 놔둘 것 같은 예감이 든다”며 “그렇다면 이 정권은 그 순간 끝장과 막장으로 가는 것”이라고 경고했다.

또 “본인에 대한 것은 가짜뉴스라고 말하고, 지지층 동원도 본격화 하고 있다”며 “대검 몰려가서 수사 방해하고 압박하는 사법 테러가 있는 나라가 정상 국가인지 의심스럽다”고 덧붙였다.

여권이 들고나온 나 원내대표 관련 의혹의 확산 과정도 이 같은 여론조작의 일환임을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일부 국내 지지층 동원해 커뮤니티에 허위 사실을 올리고 실검을 조작한다”며 “이걸 비합리적 매체가 쓰고 민주당이 논평을 낸다”고 뉴스 생성 과정을 설명했다. 또 “이것이 매체를 통해 다시 확대 재생산 된다며 이것이 가짜뉴스의 생산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나 원내대표는 “국민에게 비정상 비상식을 강요하는 문재인 정권의 국론 분열과 갈라치기의 파렴치 모습”이라며 “본인의 비상식 행태를 옹호하면서 다른 가짜뉴스 생산하는 등 이번 조국 사태에서 가장 큰 문제는 국론 분열과 갈라치기”라고 강조했다.

choijh@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