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42703 0372019092355142703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어게인TV] '스푸파2' 백종원, 터키 음식에 감탄 연발 “천상의 맛이다”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헤럴드POP=나예진 기자]백종원이 터키의 음식을 소개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에서는 백종원이 터키 음식에 대해 소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백종원은 터키의 음식을 소개하기 위해 이스탄불을 찾았다. 그가 가장 찾은 음식은 케밥. 가게 앞에 진열된 두꺼운 고기를 본 그는 “케밥 가게는 고깃덩어리의 크기가 가게의 자부심”이라고 말했다. ‘이스켄데르 케밥’을 먹던 그는 “양고기 냄새가 하나도 안 난다. 아내랑 같이 와서 먹었는데 소고기인 줄 알더라”고 맛을 표현했다. 이스켄데르는 이 케밥을 만든 사람의 이름이라고. “느끼한데 맛있다. 요구르트가 느끼함을 잡아준다. 양고기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극강의 맛일 것 같다”고 전했다.

특히 백종원은 ‘카이막’을 먹으러 가면서는 “이건 무조건 먹어야 한다. 터키와서 안 먹으면 후회한다”고 말하며 한껏 기대하는 모습을 보였다. 카이막은 빵에 생크림과 버터 등을 발라먹는 음식으로, 그는 꿀을 넣은 우유인 ‘발르 슈트’를 곁들여 먹었다. 한국에 와서 카이막이 그리워 직접 만들어보려 시도했지만, 타산이 나오지 않아서 결국 포기했다고. “그 정도로 생각이 나는 맛이다. 주변 사람들한테 카이막을 얘기할 땐 오버해서 천상의 맛이라고 말한다. 맛을 표현하기가 어려울 만큼 맛있다”고 극찬했다.

시장에서는 길거리 음식 ‘미디예 돌마’, 디저트 ‘돈두르마 카다이프’를 맛봤다. 돈두르마 카다이프는 밀가루를 실처럼 가늘게 만든 후 피스타치오와 구워 시럽에 빠뜨려서 완성하는 요리라고. 이를 먹은 백종원은 “굉장히 달다. 나른했던 게 다 풀린다”고 맛을 전했다.

이스탄불의 이 곳 저 곳을 소개한 백종원은, 마지막 음식으로 터키의 내장탕 ‘이스켐베 초르바스’를 선택했다. 이는 소와 양의 내장을 넣어 만든 수프로, 후춧가루, 고춧가루, 소금, 마늘 등을 기호에 따라 손님이 직접 넣어 먹는 것이 특징이라고. 빵을 곁들여 먹던 백종원은 “터키를 떠나기가 너무 아쉽다. 조금 더 묵고 싶다”고 말하며 터키 미식 여행의 소감을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