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42561 0512019092355142561 06 0602001 6.0.14-RELEASE 51 뉴스1 12341970 related

[RE:TV] 장나라, '집사부일체'의 진정한 VIP 등극

글자크기
뉴스1

SBS '집사부일체' © 뉴스1


(서울=뉴스1) 장창환 기자 = 가수 겸 배우 장나라가 '집사부일체'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나보다 재미없는 사람"이라는 이상윤의 증언이 무색할 정도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의 절친들이 출연해 함께 우정여행을 떠났다. 이들은 각각 신승환 장나라, 비투비 프니엘 및 유병재를 절친으로 초대했다.

이날 이상윤은 SBS 새 드라마 'VIP'를 함께 촬영 중인 장나라를 소개하기에 앞서 자신의 절친에 대해 "나랑 동갑인 여배우"라며 "나보다 재미없는 사람"이라고 말해 모두를 긴장하게 했다.

곧이어 등장한 장나라는 "내가 재미가 없어서 걱정했는데 나보고 걱정하지 말라고 하더라"라며 "본인이 다 알아서 한다고 했다"면서 출연 배경을 밝혔다.

이어 나머지 절친들이 모두 경주행 기차에 몸을 실었다. 차태현 매니저 출신이라고 밝힌 신승환은 과거 개그프로그램에서 차력쇼 경험을 털어놓으며 찌그러진 페트병으로 시범을 보였다.

서서히 분위기에 적응한 장나라는 자신이 직접 페트병을 콧바람으로 불겠다고 자처했다. 모두의 걱정과 달리 장나라는 조용하고 완벽하게 페트병 원상 복구에 성공했다.

또 경주역에서 진행된 이구동성 미션에서는 짝 이상윤이 답을 틀리자 "에이씨"라며 의외로 욱하는 모습을 보였고, 발음이 부정확했다는 양세형의 말에도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나라는 큰손으로도 등극했다. 놀이공원에서 멤버들과 절친들에 간식거리를 살뜰히 챙겼다.

그는 진정한 친구의 의미를 묻는 이상윤에게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는 것"이라고 정의하며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한편 다음주 예고편에서는 장나라가 히트곡을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전파를 타 기대감을 높였다.
fro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