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39933 0372019092255139933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집사부일체' 장나라X신승환X유병재X프니엘, 친구 사부로 등장..경주 여행 시작[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이현진 기자]

헤럴드경제

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친구 사부'들과 경주에서 시간을 보냈다.

22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는 '내 친구는 사부' 특집으로 꾸며져 장나라, 신승환, 유병재, 프니엘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멤버들과 '친구 사부'들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고난을 함께 나누며 서로의 소중함을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앞서 제작진은 멤버들에게 가장 배울 점이 많은 친구를 오늘의 사부로 소개해 달라는 부탁을 했다. 이상윤은 "제 친구는 일단 동갑 친구다. 그리고 배우다. 그리고 성격이 인싸 쪽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승기는 "혹시 친구가 진지하시냐"고 물었고 이상윤은 "진지하다. 그리고 나보다 덜 웃기다"고 답했다. 이 말에 멤버들은 경악을 했다.

이상윤은 "이 친구가 나보고 너 예능 잘하더라고 말했다. 여러 분야에 재능이 많다. 각 분야에서 상을 받을 정도다. 그리고 여자분이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멤버들은 여배우의 등장에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 이상윤의 친구로 가수이자 배우 장나라가 등장했고 멤버들은 모두 일어서서 장나라를 환영했다.

장나라와 멤버들이 게임을 진행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가자 제작진은 "지금 벌써 천안역까지 왔다"고 말했다. 이에 멤버들은 "그냥 이대로 가면 안되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양세형의 친구 유병재, 이승기의 친구 신승환, 육성재의 친구 프니엘이 등장했다.

욱성재는 "저와 10년동안 동고동락한 BTOB 멤버다. 프니엘은 부사장님 만났을 때도 부사장님 엉덩이를 두드렸었다"고 프니엘을 소개했다. 양세형은 "제 친구 병재가 '집사부'에 나와서 '집사부' 3행시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에 유병재는 깜짝 놀랐지만 3행시를 시작했다. 유병재는 "'집사부'에 나오니 내가 너무 좋아하는, 사람들이 이렇게 많이 모이니 기분이 좋네요. 부담스럽고요"라는 삼행시로 모두를 감탄케 했다.

이승기는 "제 친구 승환이형은 잡기에 능하다. 다재다능하다. 재능이 많다. 승환이 형은 매니저로 연예계에 들어왔다"고 말했다. 신승환은 차태현의 매니저로 방송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신승환은 "여기 좀 신기한 물건이 있다고 PD님들이 그러시면서 방송에 출연했다. '결혼할까요'라는 예능에서 분위기가 안좋으면 '따이 따이'를 하는 차력사로 등장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장나라는 경주 여행을 이해 준비해 온 젤리를 꺼냈다. 이상윤은 장나라가 촬영장에서 즐겨먹는 음식이라고 덧붙였다. 긴장해 밥을 먹지 못할 때 먹는 것이라고. 양세형이 "연기를 오래했는데 아직도 긴장하냐"고 묻자 장나라는 "점점 더 많이 한다. 하면 할수록 긴장을 많이 한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상윤은 "장나라가 진짜로 NG를 안내는 편이다. 사실 오래 연기를 하시는 분들은 덤덤히 넘어가는데 장나라는 항상 엄청 미안해한다. 쉽지 않은 감정신을 두 번만에 한 것도 굉장한데 항상 엄청 미안해 하더라"고 말했다.

장나라는 "저는 항상 제가 밥값은 해야 한다고 생각을 한다. 저를 캐스팅하면서 저에게 하는 기대감이 있지 않냐. 그런데 그만큼 못할까봐 초조해한다. 하지만 잘해내야 하지 않냐"고 배우로서 가지고 있는 부담감을 조심스레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제작진은 "저희가 경주를 갈 것이다. 그 곳에서 '진정한 친구란 네모다'라는 한 줄을 찾으시면 된다"고 이번 '친구 사부' 특집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제작진은 "고난과 불행이 찾아올 때 바로소 친구가 친구임을 안다는 말이 있다"를 소개했다. 그러자 멤버들은 고난과 불행이 찾아올 거라는 직감을 하며 긴장했다. 신승환은 준비해 온 4쌍의 커플복을 꺼냈다. 커플복은 기모 후드티셔츠부터 황토복까지 다채로웠다.

4쌍의 짝꿍들은 본격적인 커플복 쟁탈전으로 '이구동성 텔레파시'를 펼쳤다. 커플복 쟁탈전 결과 육성재, 프니엘이 5문제를 맞히며 1위를 차지해 가장 가벼운 반팔 커플티셔츠를 입을 수 있었다. 이어 멤버들과 친구들은 놀이공원에 들어갔다. 8명의 친구 커플들은 먼저 추러스와 음료수를 사먹으며 시간을 보냈다.

제작진은 4쌍의 짝꿍들을 위한 롤러코스터 고난 코스와 불행 코스를 준비했다. 짝꿍들은 신발 받기 게임을 통해 면제 커플을 정했고 이승기, 신승환 커플만이 이를 피할 수 있었다. 이상윤은 고소공포증이 있는 장나라를 위해 홀로 두 개의 롤러코스터를 탔다. 이어 짝꿍들은 저녁 시간을 가지며 이야기를 나눴다.

이 때 프니엘은 "성재를 위해 이것까지 포기할 수 있다?"라는 질문에 "새끼손가락 정도는"이라고 답해 모두를 경악케 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