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28758 0182019092155128758 01 0104001 6.0.14-RELEASE 18 매일경제 0 related

심상정 "조국 데스노트 제외, 국민기대 못미쳐…개혁전선 선택"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21일 조국 법무부 장관을 이른바 '데스노트'에 올리지 않은 것과 관련해 "이번 정의당 결정이 국민적 기대에 못 미쳤던 것이 사실"이라고 밝혔다.

심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국위원회에서 "'데스노트'는 국민의 눈높이로 장관 자격을 평가해왔던 정의당 원칙에 대한 국민적 기대였다는 점을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조 후보자 한 사람의 장관 후보자 자격평가를 넘어서 개혁과 반개혁 대결의 중심에 있었기 때문에 정의당은 최종적으로 개혁전선을 선택하게 됐다"며 "현재 조 장관의 문제는 검찰의 손에 맡겨져 있고 저희는 검찰 수사의 귀추를 주목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