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08807 0512019092055108807 05 0507003 6.0.14-RELEASE 51 뉴스1 0

양키스, 7년 만에 AL 동부지구 우승…2년 연속 100승

글자크기
뉴스1

20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가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우승을 확정했다.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온다예 기자 = 미국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가 7년 만에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정상을 차지했다.

양키스는 2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브롱스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와 홈경기에서 9-1로 이겼다.

100승(54패)째를 올린 양키스는 지구 2위 탬파베이 레이스(90승 63패)와의 격차를 9.5경기로 벌리고 지구 우승을 위한 매직넘버를 모두 지웠다.

양키스가 지구 우승을 확정한 건 2012년 이후 7년 만이다.

지난해 양키스는 100승(62패)을 하고도 보스턴 레드삭스(108승 54패)에 밀려 지구 우승에 실패했으나 2년 연속 100승 고지를 밟으며 올해는 여유있게 1위를 차지했다.

이날 선발로 나선 다나카 마사히로가 7이닝 4피안타(1홈런) 6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를 펼치며 시즌 11승(8패)과 함께 팀 우승을 이끌었다.

양키스 타선은 홈런 4방을 몰아치며 에인절스 마운드를 초토화했다.

D.J 르메이휴가 2회말 선제 스리런 홈런을 쏘아 올렸고 4회말 브렛 가드너가 솔로 홈런을 보탰다.

6회말 가드너의 2타점 적시타가 터진 가운데 8회말에는 카메론 메이빈과 클린트 프레이저가 각각 솔로 홈런과 투런 홈런을 쳐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에인절스는 4회초 콜 칼혼의 솔로 홈런으로 한 점을 만회했을 뿐 양키스 타선에 속수무책으로 당했다.

에인절스 선발 앤드류 히니는 5이닝 5피안타(2피홈런) 3볼넷 8탈삼진 6실점으로 시즌 6패(4승)를 안았다.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4위 에인절스는 69승 84패가 됐다.
hahaha8288@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