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98616 0372019091955098616 06 0602001 6.0.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8897456000 1568897462000 related

'악마가' 정경호, 표절 고백 "이제 음악 내려놓겠다" 은퇴 선언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tvN '악마가' 방송캡쳐


정경호가 영상을 통해 언론에 표절 고백과 은퇴선언을 했다.

19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서는 하립(정경호 분)이 은퇴를 선언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하립은 영혼 계약 3일을 남겨두고 "악마가 되는것은 아니다. 악마같은 인간이 되는거다. 악마와의 계약을 선택한것도 결국 나의 의지였다. 이제 이 상황을 벗어나게 만드는 것은 나의 의지 뿐이다"라고 했다.

지서영(이엘 분)이 소울엔터에 돌아왔다. 지서영은 "모든 일이 정리 될 때까지만 대표 할게"라고 직원들에게 말했다. 이어 하립은 지서영에게 동영상을 통해 표절을 고백하고 은퇴 선언을 했다. 하립은 "저작권은 원래 주인을 찾아가고 이제 음악을 내려놓겠다"라고 말했다. 하립은 지서영에게 "이 일을 마무리해야 네 영혼도 안정을 찾을거 같다. 서영아 미안하다. 그동안 고생많았다. 진심으로 고맙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