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71522 0042019091855071522 01 0101001 6.0.13-RELEASE 4 YTN 0 related

평양 공동선언 1주년...남북 관계, 어디로?

글자크기

[앵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양에서 남북 관계 개선을 위한 공동선언을 한 지 1년이 됐습니다.

어떤 것이 이뤄졌고, 지금 남북관계는 어디로 가고 있는지 한연희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기자]

평양에서 두 손을 마주 잡은 남북 정상.

공동선언을 통해 김정은 위원장이 가까운 시일 내 서울을 방문하겠다고 밝히면서 남북관계는 한 걸음 더 나아갔습니다.

[김정은 / 북한 국무위원장 : 나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가까운 시일 안에 서울을 방문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그로부터 1년.

북한이 한미 군사훈련 등을 핑계로 사실상 문재인 대통령을 직접 거론하며 비난 수위를 높이는 등 남북관계는 지난해와는 180도 달라졌습니다.

군사 분야 합의를 제외하고, 지난해 두 정상이 선언한 건 모두 5가지.

지난해 12월 말, 가까스로 '남북 철도·도로 연결 착공식 연내 개최'라는 약속을 지키긴 했지만, 실질 협력 부분은 대북제재에 가로막혀 답답한 상황입니다.

미국 눈치를 그만 보고, 공동선언을 이행하라며 비난을 이어온 북한은 대화의 문을 걸어 잠그고, 쌀을 지원하겠다는 우리 제안에도 묵묵 부답으로 일관하고 한 달 앞으로 다가온 평양 월드컵 예선전과 관련해서도 속 시원한 답변을 주지 않고 있습니다.

판문점에서 남북미 세 정상의 깜짝 만남도 있었지만, 북미협상과 남북관계의 관련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데 그쳤습니다.

정부는 소강 국면에서 협상 국면으로의 전환을 모색하는 상황에서 맞는 9·19 1주년의 의미에 대해 무겁게 생각한다며, 여러 다양한 상황 변화에 대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북한과 협의 재개에 앞서 제재 면제를 받을 수 있는 부분은 먼저 받아두며 대화를 준비하는 등 당분간은 상황 관리에 힘쓸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YTN 한연희입니다.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힙알못이 반드시 봐야 할 한국힙합 레전드! 드렁큰타이거!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