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36086 0912019091755036086 01 0101001 6.0.14-RELEASE 91 더팩트 0 related

심상정 "조국 장관, 개혁의 장애되면 가차 없이 비판하겠다"

글자크기
더팩트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17일 조국 법무부 장관에게 "개혁의 장애가 된다면 가차 없이 비판하겠다"며 "필사즉생의 각오로 개혁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국회=이새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국 "개혁의 시대적 과제 완수가 저의 소명"

[더팩트ㅣ국회=허주열 기자]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17일 조국 법무부 장관에게 "개혁의 장애가 된다면 가차 없이 비판하겠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이날 오후 조 장관이 국회 본청 정의당 대표실을 찾아 회동을 가진 자리에서 "앞으로 정의당은 개혁의 대의, 성공을 위한 길에서 꿋꿋이 앞으로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심 대표는 "(조 장관) 임명 과정에서 청년들의 좌절과 상처를 접하면서 저뿐 아니라 장관도 마음이 아팠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대통령의 임명권을 저희가 존중하기로 한 것은 사법개혁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말했고, 촛불로 시작된 개혁이 또 다시 수구보수의 장벽에 막혀서 좌초돼선 안 된다는 확고한 생각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그는 "정의당의 결정을 두고 잘했다는 분도 많이 있지만, 실망했다는 분도 적지 않다"며 "앞으로 더 과감한 개혁으로 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더팩트

조국 법무부 장관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심상정 정의당 대표를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이새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심 대표는 개혁의 성공을 위해선 국민 신뢰가 중요하다는 점도 강조했다. 그는 "(조 장관이) 국민들 속에 기대와 우려가 상존하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으리라 생각한다"며 "개혁은 국민 신뢰가 확고히 뒷받침 안 되면 성공이 어렵다. 필사즉생의 노력을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그는 구체적 개혁안과 관련해 "촛불이 만든 정권하에서 사법개혁, 선거제도를 중심으로 한 정치개혁 두 가지는 반드시 이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조 장관은 "많이 부족하고 불찰도 많았던 저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많이 끼쳤다"며 "정의당에서도 많은 우려와 비판이 있었던 것을 잘 알고 있다. 제가 임명된 이유를 늘 되새겨 검찰개혁, 법무부의 탈 검찰화, 공정하고 효율적인 대국민 법률서비스 등 시대적 과제를 완수하는 게 저의 소명이라 생각하고, 개혁을 위한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ense83@tf.co.kr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