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35196 1082019091755035196 05 0507002 6.0.13-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51292661

아이들 소망이 현실로, 두산과 김명신의 특별한 초대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두산 베어스가 16일 잠실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과의 홈경기에서 우등생지역아동센터 학생 18명을 초청했다. 이날 행사에는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 중인 우완투수 김명신이 함께 했다.

우등생지역아동센터는 강동종합사회복지관에 속한 단체로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하고 있다. 김명신은 지난해 7월 입대한 이래 이곳에서 틈틈이 야구를 가르치는 재능기부를 하고 있다.

아이들은 평소 김명신에게 야구장 관람의 소망을 전했다고 한다. 이에 두산 베어스는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사회공헌 프로젝트 '두잇포유(Doo It For You)'를 통해 18명의 학생들을 초청했다.

경기 전 이들은 더그아웃을 둘러보며 마스코트 '철웅이'와 사진을 찍었다. 두산 선수들에게는 사인과 기념품을 받고 야구도 배우며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

한편 '두잇포유'는 두산 베어스만이 진행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활동으로으로, 지난 2015년부터 이 프로젝트를 시행하고 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