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28005 1082019091755028005 06 0602001 6.0.1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related

'동상이몽2' 이효리X메이비, 5년 만의 재회에도 여전한 우정 [엑's 리뷰]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인턴기자]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이효리-이상순 부부가 등장했다.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는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집을 찾아온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효리와 5년 만에 재회한 메이비는 그녀와 뜨거운 포옹을 하며 인사를 나눴다. 이후 두 부부는 이효리의 '텐미닛' 솔로 활동 당시 영상을 보며 과거를 회상했다. 특히 이효리의 격렬한 댄스 영상을 보며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메이비는 이효리의 히트곡 '텐미닛' 작사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그녀는 "앨범 프로듀서랑 친분이 있었는데, 그분이 '한 번 써볼래?'라고 해서 작사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효리와 같은 스타일리스트라 만날 기회가 많아졌고, 이후 이야기를 많이 하면서 친해졌다"고 전했다.

이후 이상순은 윤상현-메이비 부부를 위해 직접 파스타 요리를 대접했다. 이때 파스타를 맛본 나겸이가 "맛이 없다"며 이상순을 당황시켜 웃음을 자아냈다.

식사를 마친 뒤, 두 부부는 본격적인 대화를 나눴다. 메이비는 "과거 효리의 위치가 어려운 부분이 있었지만 효리가 어려운 건 아니었다"며 "지금은 편하다"고 털어놨다. 이에 윤상현이 "뭐가 어렵냐"고 하자, 이상순이 "저도 어렵다"고 답해 폭소케 했다.

이어 이효리는 메이비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그녀는 "내가 큰 인기를 얻게 된 것은 '텐미닛'이 큰 발판이 됐다"며 "가사가 되게 중요했고, 은지(메이비)한테 은혜를 갚아야 하는데 '내가 그만큼 잘해준 게 있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에 메이비는 "항상 나를 도와줬다"며 "첫 팬미팅에도 와주고 앨범이 나올 때마다 SNS에 올려주면서 많이 도와줬다"며 미소를 지었다. 이를 들은 이효리는 "받은 거에 비하면 부족했던 것 같다"고 답했다.

메이비는 이효리를 위해 평소 독학으로 배웠던 타로카드도 봐줬다. 이효리는 방송을 안 하고 살 경우의 삶에 대해 궁금해 했고, 메이비는 "허전하다고 생각할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이효리와 이상순의 콜라보레이션 음반을 제안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SBS 방송화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