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23860 0182019091755023860 05 0506003 6.0.13-RELEASE 18 매일경제 0

손흥민, UCL 올림피아코스전서 휴식 취하나?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멀티골로 맹활약을 펼친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유럽챔피언스리그(UCL) 그리스 원정에서는 휴식을 취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토트넘은 19일 오전 1시55분(이하 한국시간) 그리스에서 올림피아코스FC(그리스)와의 2019-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을 치른다.

B조에는 올림피아코스, 바이에른 뮌헨(독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가 속해 있다. 토트넘은 이들과 16강 진출을 놓고 경쟁하는 처지다. 지난 챔피언스리그 준우승팀인 토트넘은 바이에른 뮌헨과 함께 B조 2강으로 꼽힌다. 그래서 16강 진출보다는 조 1위가 목표다. 까다로운 그리스 장거리 원정에서 승점 3점을 챙기는 게 중요하다.

매일경제

손흥민이 지난 14일(한국시간)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멀티골을 작성했다. 19일 열리는 챔피언스리그 올리피아코스전에는 선발명단에서 제외될 가능성이 높다. 사진(英 런던)=AFPBBNews=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토트넘과 올림피아와의 통산 상대 전적은 1승1패로 팽팽하다. 또 두 팀 간 대결은 1972-73 UEFA컵 2라운드 이후 무려 47년 만이다.

다만 지난 14일 크리스털 팰리스전에서 풀타임 활약하며 멀티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올림피아코스전에서 선발로 출전할 가능성은 높지 않다.

토트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크리스털 팰리스전이 끝나고 난 뒤 “시즌 초반에 경기가 몰려있어 그리스 원정에서는 선수들을 로테이션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토트넘은 빠듯한 9월 일정을 보내야 한다. 올림피아코스전을 시작으로 10월5일 브라이턴과의 정규리그 8라운드까지 17일 동안 무려 6경기(정규리그 3경기·UCL 2경기·컵대회 1경기)를 치러야 한다.

UEFA가 1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예상 선발 명단에서도 손흥민의 이름이 빠졌다. 손흥민이 빠진 공격진에는 해리 케인, 루카스 모우라, 델레 알리가 포함됐다. 최근 리그 경기에서 연속 선발 출전한 손흥민과 에릭 라멜라가 예상 선발 명단에서 제외된 것. 다른 포지션에서도 대니 로즈, 무사 시소코 등이 빠졌다.

손흥민은 A매치 기간에도 한국 대표팀 캡틴으로 두 경기를 모두 소화한 후 지난 15일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경기까지 풀타임을 소화했다. 쉬어가는 타이밍은 맞다. 포체티노 감독의 결정에 관심이 쏠리는 이유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