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23498 1082019091755023498 06 0602001 6.0.1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related

'동상이몽2' 이효리·이상순, 나왔다하면 빵빵 터지는 부부 [엑's 리뷰]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이효리·이상순 부부가 '동상이몽2'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으로 매력을 보여줬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집을 찾은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효리와 메이비는 '텐미닛'을 부른 가수와 작사가로 인연을 맺고 지금까지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 결혼 후 만남이 뜸했던 두 사람은 이날 5년만에 재회해 그동안 하지 못했던 이야기들을 나눴다. 이효리와 메이비는 만나자마자 포옹을 했고, 메이비는 "너무 오랜만이다. 소름이 돋는다"면서 만남만으로도 뭉클해했다.

이상순은 아이를 키우느라 바쁜 이들을 위해서 제주도에서 직접 요리 재료들을 가져와 요리를 준비했고, 이효리는 메이비와 함께 둘만의 시간을 보냈다. 이 과정에서 이효리는 과거 이야기를 꺼냈다.

이효리는 "이제는 저녁만 되면 피곤해서 밤 10시면 잔다. 예전에는 어떻게 새벽까지 놀았는지 모르겠다"고 했고, 메이비 역시도 크게 공감했다. 이를 듣고 있던 윤상현은 놀라는 눈치를 보였고, 이를 본 이효리는 "말 못할 과거들이 많다"고 말하면서 그를 자극했다.

윤상현은 "나는 과거 이야기를 다 했는데, 메이비는 아예 안 한다"고 했고, 이효리는 "그런데 메이비는 솔직히 과거가 별로 없다. 손에 꼽을 정도?"라고 대답했다. 그러자 이상순은 "너(이효리) 입장에서 그렇다는거지?"라고 놀리면서 "나는 과거를 중요하게 생각했다면 (이효리를) 안 만났다. 어떻게 만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효리 역시 "내 과거가 어때서? 좀 화려했을 뿐"이라고 받아쳤다.

그러면서 이효리는 "메이비와 윤상현이 만났다는 것이 정말 의외였다. 메이비는 정말 평범한 남자를 만나 결혼할 줄 알았는데, 너무 멋진 배우분과 결혼을 해서 깜짝 놀랐다. 결혼은 이상형과는 하는 건 아닌 것 같다"고 말하며 이상순을 슬쩍 쳐다봤고, 이에 이상순은 "나는 원했던 대로 됐다. 나는 슈퍼스타랑 결혼하는 게 꿈이었다"고 답해 큰 웃음을 줬다.

그리고 이효리는 부부싸움에 대한 이야기를 하던 중 "나는 조곤조곤 말하는 스타일이 아니라, 화를 내는 편이다. 그런데 싸우면 뭐 하겠냐. 어차피 같이 살아야하지 않냐. 안 싸우는 게 낫다. 우리는 다들 사이 좋은 부부로 알고 있기 때문에 사이 좋게 지내야 한다. 어쩔 수 없다. 양보하면서 삽시다"라고 말해 또한번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이효리는 ' 동상이몽2'를 통해 현실 육아의 모습을 접하면서 아이를 낳는 것이 얼마나 힘들지, 얼마나 많은 희생을 해야하는지를 느낀다고도 말했다. 그리고 적극적으로 육아에 가담하고 있는 윤상현의 모습을 보면서 메이비를 향해 "남편이 저렇게 해주는 것은 정말 복 받은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효리와 이상순은 윤상현과 메이비를 5년만에 만났다는 것이 믿기지 않을만큼 마치 어제 만났던 친구처럼 다양한 주제를 넘나들며 편안하게 이야기를 나눠 시청자들에게도 끊임없이 웃음을 줬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