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14019 0242019091655014019 02 0201001 6.0.16-HOTFIX 24 이데일리 42284279 related

"민원 전달된 것 맞나"…이명박 前 대통령 자택 침입한 60대 여성 체포

글자크기

16일 오전 이명박 前 대통령 논현동 자택 무단 침입

"재임 때 제기한 민원, 전달 여부 확인 위해 침입" 주장

이데일리

이명박 전 대통령. (사진=방인권 기자)




[이데일리 박순엽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 자택에 무단으로 들어간 6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엄모(60)씨를 주거침입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엄씨는 이날 오전 10시 55분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 이 전 대통령 자택에 허락 없이 몰래 들어간 혐의를 받고 있다.

엄씨는 이 전 대통령 자택 대문이 열려 있던 틈을 타서 몰래 들어갔다가 내부에 있던 경호원에게 제지당했다. 엄씨는 건물 내부로는 들어가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서 엄씨는 이 전 대통령 재임 시절 민원을 제기한 적 있는데 답변을 받지 못해 해당 민원이 이 전 대통령에게 전달된 것인지 확인하기 위해 자택에 찾아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경찰은 해당 민원 내용에 대해선 엄씨가 밝히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자택 침입 당시 엄씨가 위험 물질은 소지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했다”며 “구체적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한 뒤 혐의 적용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