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92374 0962019091554992374 06 0602001 6.0.14-RELEASE 96 스포츠서울 0 popular

'슈퍼맨' 라원X잼잼, 깜찍한 추석맞이…윌벤져스 할아버지와 깜짝 만남(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슈퍼맨이 돌아왔다' 아이들이 아빠들과 특별한 추석을 보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는 홍경민-라원, 문희준-잼잼, 샘해밍턴-윌벤져스, 박주호-건나블리 가족들의 추석 맞이가 그려졌다.


이날 홍경민의 달 라원이는 앞치마까지 매고 전을 부쳤다. 주부 포스를 풍기며 달걀을 부쳤지만 스크램블에그가 돼버렸다.


엄마의 등장에 라원이는 전을 보여주며 "엄마 내가 전 만들었어"라며 자랑했다. 이어 한상을 차린 후 가족들끼리 모여 식사를 했다. 홍경민과 할아버지가 막걸리 잔에 막걸리를 따라 마시자, 라원은 "나도 여기다가 마실래"라며 막걸리 잔에 우유를 따라 마셨다.


라원은 직접 치킨을 할아버지, 아빠, 엄마한테 나눠주는가 하면 옆에서 살뜰히 챙기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문희준은 추석을 앞두고 딸 잼잼이와 시장에 갔다. 그곳에서 발견한 한복점에서 여러 한복을 입어보며 패션쇼를 선보였다.


알록달록한 한복을 사서 돌아온 문희준과 잼잼은 카메라를 켜고 앞에 섰다. 문희준 역시 한복으로 갈아입고 잼잼이와 함께 이수만, 서경석, 유재석 등에게 특별한 영상 메시지를 남겼다.


문희준은 딸을 소개하고 "이수만 선생님 덕에 행복하게 잘 살고 있습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유재석에게 메시지를 남길 때는 메뚜기 탈을 쓰고 애교를 선보였다.


스포츠서울

윌리엄과 벤틀리는 할아버지를 만났다. 샘 해밍턴은 "둘이 태어나기 전 아버지가 돌아가셨는데, 만약 살아계셨다면 어땠을까 상상을 많이 했었다"면서 "아이들이 어떤 반응일지 궁금하다"고 전했다.


샘 해밍턴은 정교하게 분장을 했고, 아이들 앞에 나타났다. 할아버지가 된 샘 해밍턴을 본 벤틀리는 눈물을 터뜨렸다. 윌리엄은 당황했지만 "할아버지 맞아요?", "어디서 왔어요?"라며 관심을 보였다. 잠시 경계했던 윌벤져스는 할아버지 샘 해밍턴과 가까워졌다.


샘 해밍턴을 안아주고 마실 것을 갖다주는 등 적극적으로 다가갔다. 또 윌리엄은 진짜 할아버지 사진을 보여주며 "눈이 닮았다"면서 관심을 보였다.


나은과 건후는 아빠 박주호와 경주 여행을 즐겼다. 나은은 아빠와 건후를 위해 경주빵 위에 김치, 김 등을 올려 건넸다. 박주호는 "내가 태어나서 처음 먹어 본 맛"이라며 "아침밥은 잘 안먹는다"면서 거부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세 사람은 한복으로 갈아입고 황리단길로 산책을 나갔다. 세 사람은 하루 운세를 보기도 하고 유명한 김밥집에서 폭풍 먹방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슈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