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90876 1072019091554990876 06 0602001 6.0.13-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related

전현무, 얼떨결에 언급한 한혜진과 결별 "다 내가 부족해서"[종합]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전현무가 전 여자친구 한혜진과 결별을 얼떨결에 언급했다.

전현무는 1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내가 부족했다"고 결별 원인을 조심스럽게 밝혔다.

전현무의 결별 언급은 얼떨결에 이뤄졌다. 이날 방송에 출연했던 유명 크리에이터 도티와 티격태격 이야기를 이어가던 와중, 도티의 역습으로 전현무조차 본의 아니게 한혜진과 결별을 입에 올리게 된 것.

이날 방송에서는 유병재 매니저로 이름을 알린 유규선이 도티의 매니저라는 사실이 알려져 ' 전참시' 패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초통령'으로 불리는 도티는 아이들에게 실망을 끼치지 않기 위해 화도 내지 않고, 욕도 하지 않는 '부처'같은 삶을 산다고 밝혔다. 도티는 "싸우거나 화를 내본 적이 없다. 운전할 때도 화내거나 욕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양세형이 "길을 가다 누가 뺨을 때리면 어떻게 할 거냐"고 도발하자 도티는 "법대로 하겠다"고 침착하게 말했다.

도티의 말을 믿지 못한 전현무는 "가장 최근에 화난 일은 뭐냐", "여자친구 사귄 적 있을 거 아니냐. 싸우지 않느냐"라고 집요하게 묻기 시작했다. 그러나 도티는 "여자친구와도 거의 안 싸운다. 항상 지는 처지를 자처한다"고 말했고, 전현무는 "안 싸우는데 왜 헤어졌냐"고 도티를 또 한 번 공격했다.

전현무에게 도티는 "그러면 (한혜진과) 왜 헤어지셨냐"고 역습했고, 도티에게 제대로 한 방 맞은 전현무는 입을 다물었다. 전현무는 "말문이 막힌다"면서도 "내가 부족해서 그런 것"이라고 말했다. 전현무의 깜짝 결별 언급에 '전지적 참견 시점' 패널들은 웃음을 참지 못했다. 송가인은 "진짜 궁금하다. 대답해달라"고 말했고, 송은이는 "최근 '전지적 참견 시점' 중에 가장 재밌다"고 말했다.

결국 전현무는 "내가 부족해서 그런 것"이라고 조용히 결별을 자신의 탓으로 돌리며 웃음으로 마무리했다. 시청자들은 전현무와 한혜진 모두 각자 행복한 삶을 살길 바란다고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