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71228 0372019091254971228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8293223000 1568293226000 related

'악마가' 송강, 박성웅에게 "내 영혼 가져가고 이설, 정경호 돌려놔라" 부탁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tvN '악마가' 방송캡쳐


송강이 박성웅을 찾아가 이설과 정경호를 돌려달라고 부탁했다.

12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서는 루카(송강 분)가 모태강(박성웅 분)을 찾아가 김이경(이설 분)과 아버지 하립(정경호 분)을 돌려놓으라고 말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이경은 노래를 녹음하던 중 감정이 없다는 말에 "기계로 만드시죠. 감정 그런거 잘하시잖아요"라며 프로듀서를 해고했다. 이에 루카는 "그래 나 때문이야 내가 켈리를 이렇게 만들었어. 켈리, 아버지 모든 사람들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 곁에 있다는게 행복했다"라고 말했다. 김이경은 "내 아버지는 쓰레기고 네 아버지는 너를 버렸어 현실을 봐"라고 답했다.

루카가 모태강을 찾아갔다. 루카는 "당신이 악마야? 켈리한테 다 들었다. 나를 데려가고 켈리랑 아버지를 다 돌려놔. 모든게 나때문이라며 나만 없어지면 되잖아"라고 부탁했다. 모태강은 "그것이 아버지가 원하는 것일까? 영혼까지 팔아서 널 살려낸?"라며 "네가 할일은 그냥 이대로 살아가면 될 일이야"라고 답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