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71001 0722019091254971001 04 0401001 6.0.27-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68289420000 1568289500000

생명체 살 것 같은 '지구형 행성' 첫 발견…'수증기' 포착

글자크기


[앵커]

지구 바깥 우주에 또 다른 생명체가 있을까…인류의 이 오랜 궁금증에 답이 될지 모르는 발견이 나왔습니다. 물이 있고 온도가 알맞아서 생물체가 살 수 있을 것 같아 보이는 외계 행성을 과학자들이 처음으로 찾아냈습니다.

김성탁 런던 특파원입니다.

[기자]

허블 우주망원경이 태양계 바깥에서 대기 중에 수증기가 포함돼 있는 것으로 판단되는 행성을 포착했습니다.

지구로부터 110광년 떨어져 있는 이 행성은 한 별의 주위를 돌고 있습니다.

별과 거리가 적당히 떨어져 있어 온도가 0도에서 40도 사이로 추정됩니다.

행성 표면에 물이 존재할 가능성이 있어 '생명체 서식 가능 지역'으로 분류됐습니다.

이 행성의 크기는 지구의 2배 가량이고, 질량은 8배에 달합니다.

영국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의 연구진 등은 이 행성의 대기를 통과한 빛이 성분에 따라 달라지는 것을 분석했습니다.

대기의 절반 가량을 수증기로 판단하고 과학저널 '네이처 천문학'에 발표했습니다.

이 행성에 생명체가 실제 있는 지는 알 수 없습니다.

너무 멀어 탐사팀을 보낼 수도 없습니다.

미항공우주국이 추진 중인 차세대 우주망원경 사업이 끝나는 10년 후 쯤 외계 행성의 대기를 더 자세히 파악할 수 있을 전망입니다.

우주에 생명체가 또 있을 지에 대한 답을 찾을 수 있을 지 주목됩니다.

김성탁 기자 , 이지혜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