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70830 1072019091254970830 05 0507001 6.0.12-HOTFIX 107 스포티비뉴스 51292661

[고척 게임노트] '임병욱 끝내기 밀어내기' 키움, LG 꺾고 5연승… 2위 수성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고척돔, 고유라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5연승을 질주했다.

키움은 12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접전 끝에 임병욱의 끝내기 타점을 앞세워 3-2로 이겼다. 키움은 지난 6일 삼성전부터 5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단독 2위를 지켰다.

키움이 2회말 선취점을 올렸다. 박병호의 볼넷과 김하성의 안타로 무사 1,3루가 됐다. 김혜성이 유격수 앞 병살타를 치는 사이 박병호가 득점해 1-0을 만들었다.

LG가 3회초 바로 뒤집었다. 이천웅과 오지환의 연속 2루타로 1-1 동점이 됐다. 이어 이형종의 몸에 맞는 볼과 오지환의 도루로 1사 1,3루가 됐고 채은성이 1타점 희생플라이를 날렸다.

키움이 5회 김하성의 선두타자 2루타와 3루 도루, 장영석의 1타점 땅볼로 경기를 2-2 원점으로 돌렸다. 그러나 6회 2사 2루에서 이정후의 안타 때 서건창이 비디오 판독 끝에 홈에서 아웃돼 재역전에 실패했다.

LG는 7회초 유강남의 안타, 상대 투수 실책으로 만든 무사 1,2루가 병살타, 땅볼로 무산됐다. 키움도 몸에 맞는 볼 2개와 고의볼넷으로 잡은 8회 1사 만루가 샌즈의 병살타에 사라졌다.

LG가 9회초 1사 3루 찬스를 놓쳤다. 위기를 넘긴 키움은 9회말 이정후, 박병호의 연속 안타와 김하성의 고의볼넷으로 다시 무사 만루 찬스를 만들었다. 임병욱이 경기를 끝내는 밀어내기 볼넷으로 타점을 올렸다.

키움 선발 브리검은 ⅔이닝 3사사구 무실점을 기록하고 옆구리 통증으로 조기 교체됐다. LG 선발 타일러 윌슨은 7이닝 4피안타 7탈삼진 1볼넷 2실점으로 호투했으나 시즌 14승에 실패했다.

스포티비뉴스=고척돔, 고유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