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63795 0682019091254963795 06 0601001 6.0.17-RELEASE 68 동아일보 0 related

도시어부팀-배우 김새론, 팔라우에서 튜나 잡기 대작전

글자크기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채널A 12일 오후 9시 50분)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튜나를 잡기 위한 출연진의 사투가 벌어진다. 청새치 낚시에 이어 코스타리카에서의 마지막 낚시 대결에서 황금배지를 거머쥘 주인공이 이날 탄생한다.

기대주는 단연 배우 김새론이다. 올해 초 그는 팔라우에서 ‘낚시꾼들의 꿈’이라고 불리는 87cm의 대형 ‘옐로핀 튜나’를 낚아 올렸다. 당시 어마어마한 튜나의 무게에 그는 손을 떨며 낚싯대를 제대로 가누지 못했다. 김새론의 기록 재도전에 기대가 쏠린 가운데 배우 조재윤도 남다른 승부욕을 드러낸다.

첫 입질이 온 배우 이덕화는 얼굴에 미소가 만개했지만 기쁨은 오래가지 못했다. 릴이 고장 나는 바람에 낚싯대를 쓰지 못하게 된 것. 장비가 교체될 때까지 청새치 세계 챔피언 매트 왓슨이 낚싯줄을 부여잡고 버티는, 가슴 졸이는 진풍경도 연출됐다. 선글라스도 벗은 이덕화는 폭풍 ‘릴링’을 펼쳤지만, 순간 낚싯대가 두 동강이 나는 대형사고가 벌어지는데….

신규진 기자 newjin@donga.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