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879231 1082019090754879231 06 0601001 6.0.2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67867523000 1567867527000 related

'멜로가 체질' 천우희·이유진, 비슷한 대본에 당황…연애사 때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멜로가 체질' 이유진이 천우희에게 사과했다.

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 10회에서는 김환동(이유진)이 쓴 대본을 보고 당황한 임진주(천우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국장은 정혜정(백지원) 작품과 임진주 작품이 비슷한 걸 발견했다. 김환동(이유진)과 임진주가 각자 자신들의 연애사를 썼기 때문이었다. 김환동은 임진주를 만나 미안하다고 했다. 임진주는 "미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거로 하자. 일기장에 있는 거 쓴 거야. 이젠 그래도 될 만큼 서로 별일이 아닌 거잖아?"라고 말했다.

김환동이 "그럼 고마워"라고 하자 임진주는 "그것도 싫어"라고 응수했다. 김환동은 "수정하지 말고 그대로 해줘. 대본 너무 재미있더라. 말은 밉게 해도 너 따뜻해"라고 말했다.

김환동은 "또 너랑 마주하고 있으니까 바라는 게 생겨. 이를테면 언젠가 네가 써준 글로 내가"라고 말했다. 그때 손범수(안재홍)가 등장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