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770861 0372019090354770861 01 0101001 6.0.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67474893000 1567474931000 related

이낙연 총리 "기아차·현대重 노사, 현명한 결정해달라…현대차 결단 감사"

글자크기

“실효성 높은 학교폭력 예방 및 대책 마련” 당부…국무회의 주재

헤럴드경제

이낙연(오른쪽) 국무총리가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현재 임금·단체협상이 진행 중인 기아자동차, 한국GM,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등의 사업장에 대해 "노사가 경제여건의 엄중함을 생각하며 현명한 결정을 내려주시길 부탁드린다"고 3일 당부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노사의 협력으로 지금의 난관을 반드시 이겨내도록 정부도 함께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현대차 노사는 내외 경제여건의 변화와 자동차 산업의 어려움을 고려해 분규 없는 임단협 타결과 소재·부품의 국산화 등을 결단했다"며 "성숙한 결단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어 "이번 결단은 노사 문화의 발전 가능성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현대차 노조는 2011년 이후 8년 만에 파업 없이 임금·단체협상을 타결했으며,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응해 자동차 소재·부품을 국산화하고 협력업체를 지원할 투자계획을 마련키로 했다.

이 총리는 "노사가 경제 여건과 사회통합을 함께 생각하며 행동하는 문화는 이미 나타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총리는 이어 ▷지난 7월 부산지하철노조가 통상임금 소송을 제기하는 대신 추가로 받을 수 있는 인건비를 활용해 지역 청년 540명을 신규 채용하기로 사측과 합의한 것 ▷지난 6월 사무금융노조가 금융회사들과 함께 비정규직 처우개선과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기금을 조성하고 재단을 출범시킨 것을 사례로 꼽았다.

oskymoon@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