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765919 0772019090354765919 06 0601001 6.0.22-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567467259000 1567467277000 related

'너노들' 김세정, 김시후 살인사건 진실에 성큼…다채로운 감정 연기

글자크기
[텐아시아=우빈 기자]
텐아시아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 / 사진제공=젤리피쉬


KBS2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의 김세정이 다채로운 열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

지난 2일 방송된 너의 노래를 들려줘 에서는 홍이영 (김세정 분 )이 자수를 하기 위해 경찰서를 찾아갔다 . 뿐만 아니라 김이안 (김시후 분 ) 살인 사건의 일부 이야기가 공개되며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

과거 홍이영은 김이안과 함께 폐창고에 손발이 묶힌 채 갇히게 되고 , 두려움에 사로잡히지만 서로를 위로하며 공포스러운 시간을 견뎠다 . 하지만 의문스러운 사내가 창고를 찾아와 이영을 압박했고 , 사건의 핵심 키가 되는 잭나이프가 드러나며 사건의 진실을 궁금케 했다 .

또한 경찰서를 찾아간 이영의 모습 역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 이영은 자신이 김이안 살인 사건의 범인일 수 있다는 생각을 하고 경찰서에 가서 자수했다 . 하지만 오히려 경찰은 재수사 요청을 거부하고 이영을 돌려보낸 것은 물론 잘 돌려보냈다는 보고를 하며 , 이영이 살인 사건의 진짜 범인일지 혹은 다른 배후가 있을지 다음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

사건의 전개에 가속도가 붙는 가운데 , 드라마를 이끄는 김세정의 열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매회 눈물과 웃음을 넘나드는 김세정의 다채로운 열연이 몰입도를 상승시키고 있는 것은 물론 한층 업그레이드된 눈빛 연기가 시청자들을 흠뻑 빠져들게 하고 있다 .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