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96042 0292019082654596042 05 0506001 6.0.12-HOTFIX 29 OSEN 47077165

벤투의 손흥민 시프트..."포지션은 미정이나 투톱 가능성 있다"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축구회관, 이인환 기자] 9월 평가전서 손흥민은 어떻게 활용될까.

파울루 벤투 감독은 26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에서 9월 A매치 원정 2연전에 나서는 축구대표팀 소집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호는 오는 9월 조지아와 친선경기, 투르크메니스탄과 월드컵 2차예선 1차전을 치른다.

벤투호는 지난 6월 호주와 이란을 상대로 월드컵 예선을 대비한 담금질을 마쳤다. 오는 9월 5일 조지아(이스탄불)와 친선경기로 최종 점검을 한 후, 10일 투르크메니스탄(아시가바트)에서 2차예선에 나선다.

한국은 조지아와 첫 맞대결을 펼치는 가운데 투르크메니스탄과 11년 만에 만난다. 한국은 2010 남아공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예선 같은 조에 편성된 바 있다. 지난 2008년 2월 서울(4-0)과 아시가바트(3-1)에 맞붙어 모두 승리한 기억이 있다.

벤투 감독은 명단에서 작지만 큰 변화를 줬다. 처음으로 발탁한 김신욱(상하이 선화)를 포함해서 황의조(보르도), 이정협(부산) 등 공격수 3명을 택했다. 미드필더로 분류됐지만 전방 공격수도 가능한 황희찬(잘츠부르크)와 나상호(도쿄)도 이름을 올렸다.

'에이스' 손흥민도 이름을 올렸다. 그는 벤투호서 최전방과 측면을 오가며 활약하고 있다. 벤투 감독 역시 손흥민 시프트에 사활을 걸고 있다. 중앙 공격수 3인을 합류시키며 새로운 활용도 가능하게 됐다.

벤투 감독은 공격수 활용법에 대해 "아시안컵 이후 4-4-2와 3-5-2를 병행했다. 아직 투톱이 확실하진 않지만 가능성은 있다. 10일 투르크메니스탄전에서도 투톱을 고려하고 있다"라고 예고했다.

손흥민 기용법에 대해 벤투 감독은 "아직 미정이다. 상황을 봐야 정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경기에서 투톱을 쓸 수 있다라곤 말씀 드릴 수 있다"라고 여지를 남겼다.

/mcadoo@osen.co.kr